어디쯤 지나고 있습니까

인천송도교회 0 49
⭕ 어디쯤...
      지ㅣ나ㅣ고ㅣ있ㅣ습ㅣ니ㅣ까?

쏜살같이 지났다는 말을 실감한적 있습니까?
아마도 잊지 못 할 아름다운 곳을 여행했던 시간들 이었을 겁니다. 돌이켜 보면 내가 그곳을 정말 다녀 왔었나 싶을 정도로 그 시간들은 순식간에 지나 어느새 그리움만 남습니다.

청춘이 끝도 없이 길 줄 알았는데...
사람의 결국이 저와 같습니다.
낙이 없다 할 해가 가깝기 전에 하나님에게로 돌아가야 합니다. 살아보니 별거 없지 않습니까! 마지막 숨을 거두는 날! 예수*그리스도께서 당신을 마중하실 것입니다.

▪너는 청년의 때 곧 곤고한 날이 이르기 전
나는 아무 낙이 없다고 할 해가 가깝기 전에
너의 창조자를 기억하라 < 전도서 12:1 >

Comments



카테고리
최근통계
  • 현재 접속자 5 명
  • 오늘 방문자 50 명
  • 어제 방문자 114 명
  • 최대 방문자 289 명
  • 전체 방문자 101,133 명
  • 전체 회원수 167 명
  • 전체 게시물 1,816 개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